24.03.04 (월) 23:19

Dailypharm

X
'타이틀' 내던진 제약 고수들, 바이오벤처에 둥지
이석준·안경진 기자 2018-06-05 06:30:50
'타이틀' 내던진 제약 고수들, 바이오벤처에 둥지
이석준·안경진 기자 2018-06-05 06:30:50
종근당·녹십자 등 전통 제약출신 창업·이직 활발…글로벌 진출·독립성 확보 장점




국내 제약사 또는 다국적사 핵심 임원들이 바이오벤처로 둥지를 옮기고 있다. 글로벌 진출 노하우 등이 필요한 바이오벤처와 주도적으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원하는 이직자들의 수요가 맞물렸기 때문이다.

이병건 전 종근당홀딩스 부회장은 5월부터 SCM생명과학 대표이사 사장으로 적을 옮겼다. SCM생명과학에서 해외사업, BD 등 회사 전반 업무를 총괄한다.

이 대표는 종근당홀딩스 외에도 녹십자 그룹 경험을 갖고 있다. 2004년 녹십자 개발본부장부터 2010년 녹십자 대표이사, 2013년부터 녹십자홀딩스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재임 기간 동안 해외 진출 업무 등을 도맡았다.

광동제약에서 28년간 의약품 개발 업무를 진행했던 안주훈 개발본부장은 최근 바이오제네틱스 각자 대표로 자리를 옮겼다. 안 대표는 바이오제네틱스의 연구개발을 총괄하며 항암제 신약 후보물질 도입 등을 구상 중이다.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승인 통과해 기업공개(IPO) 초읽기에 들어간 올릭스에는 외국계 출신 임원이 존재한다.

이광용 전무는 올릭스 전략 및 임상개발 부문을 맡고 있다. 그는 KAIST에서 생물학을 전공했고 한국얀센, 한국화이자, 올림푸스한국 등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에서 영업과 마케팅, 임상 및 사업개발 등 다양한 업무를 경험했다.

오름테라퓨틱 공동 창업주 이승주 대표 역시 사노피 아벤티스 아시아태평양 R&D 책임 연구원으로 근무했다. 사노피 이전에는 LG생명과학(현 LG화학 생명과학본부)에서 신약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셀트리온 부사장 출신 김명훈씨는 바이오벤처 레피젠 대표로 자리를 옮겼다. 내과 전문의 출신인 김 대표는 한독은 물론 BMS 등 국내외 제약사에서 임상 분야 등을 두루 경험했다.


김재식 전 한미사이언스 부사장은 지난해 바이오벤처 에빅스젠 각자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김 전 부사장은 에빅스젠의 코스닥 기업공개를 이끌고 있다.

남수연 전 유한양행 연구소장(전무)은 바이오벤처 인츠바이오를 설립했다. 후보물질 발굴, 초기 임상단계 진행 등에 컨설팅을 제공 중이다. 남 대표는 유한양행 전 BMS 글로벌에 근무했다.

2016년 말 SK케미칼에서 스핀오프한 바이오벤처 티움바이오는 SK케미칼 혁신R&D센터장(상무) 출신 김훈택 대표가 수장을 맡고 있다. 혁신R&D센터에 근무하던 다른 연구인력들도 창업에 동참했다.

크리스탈지노믹스는 LG 출신이 경영을 주도하고 있다. 이 회사 창립 멤버는 LG화학연구소 출신 조중명 대표이사와 노성구 부사장이다. 크리스탈생명과학은 최근부터 LG생명과학에서 약 30년 몸담던 정준호씨가 대표를 맡고 있다. 노 부사장은 지난해 바이오벤처 '파이메드바이오'를 창업하고 새 출발을 알렸다.

LG 출신으로 크리스탈지노믹스 창업 멤버(당시 사업개발팀 이사)였던 이정규 박사는 2008년 렉스바이오에 이어 2015년 브릿지바이오를 세웠다. 이 박사는 'NRDO(No Research&Development Only), 즉 개발중심 바이오벤처 비즈니스 모델을 국내 처음 도입한 사례로도 잘 알려졌다.

그는 "18년간 3차례 창업을 거치며 한국 제약바이오 생태계의 발전을 몸소 체험했다"며 "기대와 현실이 다른 가운데 사업가로서 다양한 시나리오에 대비해야 한다는 교훈을 얻었다"고 말했다.

다국적사에서 국내사 이직 등 기업 간 이동 사례도 늘고 있다.

영진약품 이재준 대표는 동아ST에서 올초 자리를 이동했다. 2008년부터 다국적제약사인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에 입사해 사업개발(BD)과 한국 관련 전략분야에서 다수의 프로젝트 경험을 쌓아 왔다.

2012년부터 최근까지 동아ST에서 근무하면서 글로벌사업본부장(전무)로 발탁되어 굵직한 신약의 기술수출 성과를 달성하는 등 해외사업부문에 두각을 보였다.

보령제약 최성준 부사장(서울연구소장)은 화이자 출신이다. 2011년 한올바이오파마로 자리를 옮긴 후 2015년 현 직장으로 이동했다.

제넥신 김규돈 부사장은 1일자로 사장으로 승진했다. 김 사장은 LG생명과학 및 삼성전자 신사업추진단에서 상무를 역임했고, 제넥신 합류 전까지 종근당 개발본부장 및 대표이사직을 수행했다.
이석준·안경진 기자 (wiviwivi@dailypharm.com, kjan@dailypharm.co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쇄
  • 카카오톡
  • 페이스북
  • 트위터
  • 2
/home/dailypharm/issueData2017/
독자의견
2
익명의견 쓰기 | 실명의견쓰기 운영규칙
닫기

댓글 운영방식은

댓글은 실명게재와 익명게재 방식이 있으며, 실명은 이름과 아이디가 노출됩니다. 익명은 필명으로 등록 가능하며, 대댓글은 익명으로 등록 가능합니다.

댓글 노출방식은

댓글 명예자문위원(팜-코니언-필기모양 아이콘)으로 위촉된 데일리팜 회원의 댓글은 ‘게시판형 보기’와 ’펼쳐보기형’ 리스트에서 항상 최상단에 노출됩니다. 새로운 댓글을 올리는 일반회원은 ‘게시판형’과 ‘펼쳐보기형’ 모두 팜코니언 회원이 쓴 댓글의 하단에 실시간 노출됩니다.

댓글의 삭제 기준은

다음의 경우 사전 통보없이 삭제하고 아이디 이용정지 또는 영구 가입제한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인격권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경우

    상용 프로그램의 등록과 게재, 배포를 안내하는 게시물

    타인 또는 제3자의 저작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한 내용을 담은 게시물

  • 근거 없는 비방·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

    특정 이용자 및 개인에 대한 인신 공격적인 내용의 글 및 직접적인 욕설이 사용된 경우

    특정 지역 및 종교간의 감정대립을 조장하는 내용

    사실 확인이 안된 소문을 유포 시키는 경우

    욕설과 비어, 속어를 담은 내용

    정당법 및 공직선거법, 관계 법령에 저촉되는 경우(선관위 요청 시 즉시 삭제)

    특정 지역이나 단체를 비하하는 경우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여 해당인이 삭제를 요청하는 경우

    특정인의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전화, 상세주소 등)를 무단으로 게시하는 경우

    타인의 ID 혹은 닉네임을 도용하는 경우

  • 게시판 특성상 제한되는 내용

    서비스 주제와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경우

    동일 내용의 연속 게재 및 여러 기사에 중복 게재한 경우

    부분적으로 변경하여 반복 게재하는 경우도 포함

    제목과 관련 없는 내용의 게시물, 제목과 본문이 무관한 경우

    돈벌기 및 직·간접 상업적 목적의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

    게시물 읽기 유도 등을 위해 내용과 무관한 제목을 사용한 경우

  •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 기타사항

    각 서비스의 필요성에 따라 미리 공지한 경우

    기타 법률에 저촉되는 정보 게재를 목적으로 할 경우

    기타 원만한 운영을 위해 운영자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내용

  • 사실 관계 확인 후 삭제

    저작권자로부터 허락받지 않은 내용을 무단 게재, 복제, 배포하는 경우

    타인의 초상권을 침해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경우

    당사에 제공한 이용자의 정보가 허위인 경우 (타인의 ID, 비밀번호 도용 등)

  • ※이상의 내용중 일부 사항에 적용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도 있으며,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위에 명시되지 않은 내용이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으로 판단되거나 데일리팜 서비스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되는 경우는 선 조치 이후 본 관리 기준을 수정 공시하겠습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데일리팜 운영자에게 연락주십시오. 메일 주소는 dailypharm@dailypharm.com입니다.

최신순 찬성순 반대순
  • 2018.07.15 12:37:06 수정 | 삭제

    재주니는

    재주니는 아니다. 하수중의 하수 이년짜리 곧 집에 갈 아이다. 내가 고수다.

    댓글 0 0 0
    등록
  • 2018.06.05 07:27:37 수정 | 삭제

    저 길을 가는분들은 가고

    몸값이 좀 높은 월급쟁이일 뿐...영업사원은 재직시 걸처 관리 철저히 하고 영업력을 강화해 창업의 디딤돌로 삼는게 훨씬 유리함. 정년을 고민할 필요가 없어짐.

    댓글 0 4 3
    등록
약국 일반약 매출액 Top 100(01월)
순위 상품명 횟수 수량 판매금액
1 타이레놀정500mg10정 27192 38843 117,803,300원
2 까스활명수큐액75ml 13738 84438 98,697,953원
3 판피린큐액 20ml 13762 107326 86,713,100원
4 판콜에스내복액30ml 14835 102570 85,453,801원
5 노스카나겔 20g 2657 2784 56,897,761원
6 애크논크림13G 4750 4993 55,101,700원
7 콜대원 코프큐시럽 10257 13289 50,253,800원
8 탁센 연질캡슐(10C) 11818 17136 47,067,100원
9 벤포벨S에스정 739 1340 46,040,201원
10 테라플루 나이트타임 6포 3971 5226 41,596,460원
11 베나치오에프액75ml 8940 43974 38,689,592원
12 텐텐츄정120정 1388 1875 38,230,450원
13 비판텐연고 30g 3257 5873 37,924,250원
14 잇치페이스트치약120g 2633 3635 36,660,700원
15 광동경옥고 315 9915 35,902,000원
16 아로나민골드프리미엄120정 688 715 35,581,400원
17 케토톱플라스타 34매 2475 3869 35,244,500원
18 이가탄에프캡슐60C(*3) 1220 2897 34,578,000원
19 케토톱플라스타40매 2115 2604 34,341,900원
20 광동원탕100ml 8450 35663 33,464,979원
21 콜대원 콜드큐시럽 6993 8943 33,249,500원
22 광동우황청심원환(사향) 340 2758 31,274,500원
23 타이레놀정500mg30정 3041 3650 30,918,900원
24 광동우황청심원현탁액50ml(천연사향) 1372 2870 30,261,800원
25 둘코락스-에스장용정40정 1848 4242 30,005,900원
26 게보린10정 5416 9031 29,611,800원
27 텐텐츄정10정 9719 13199 29,202,279원
28 모드콜에스10캡슐 6881 9909 27,972,620원
29 후시딘연고10그람 3512 3884 27,724,000원
30 잇치페이스트피톤치드150g 1590 1974 26,389,900원
31 아렉스대형6매 3473 8414 26,365,950원
32 비맥스메타비 445 815 26,112,060원
33 오큐시스점안액0.5ml*60개 1293 1483 24,119,800원
34 테라플루 콜드&코프 나이트 1658 1921 23,020,500원
35 인사돌플러스100정 660 1970 22,368,800원
36 동아D-판테놀연고 2123 2259 22,272,149원
37 광동우황청심원현탁액50ml(영묘향) 1928 4653 22,182,155원
38 이지엔6이브 30캡슐 2498 3131 21,661,350원
39 후시딘연고5g 3990 4200 21,573,000원
40 타이레놀8시간이알서방정6정 5293 7549 21,061,800원
41 경방갈근탕액75ml 3883 14525 20,808,812원
42 머시론정 1958 2318 20,803,200원
43 애크린겔20g 1669 1743 20,776,550원
44 노스카나겔 10g 1647 1677 20,595,575원
45 백초시럽플러스5ml*10p 3119 3584 20,413,501원
46 광동쌍화탕100ml 5734 25091 20,381,392원
47 마데카솔케어연고10g 2839 3125 20,165,520원
48 비맥스제트정150정 212 384 20,094,500원
49 케펨플라스타 3120 7368 19,334,722원
50 아로나민골드100정 576 1019 19,045,800원
51 코앤쿨 나잘스프레이20ml 1660 1915 18,803,000원
52 멜라토닝크림 847 913 18,296,000원
53 이지엔6이브연질캡슐 5142 6674 18,223,400원
54 코푸시럽에스 6포 4449 5985 18,209,300원
55 니코레트껌 2mg (쿨민트향) 30개입 806 1901 18,198,300원
56 테라플루 데이타임 6포 1810 2074 17,637,201원
57 지르텍정 10정 2697 3638 17,485,500원
58 오트리빈멘톨0.1%분무제 1347 1767 17,360,100원
59 용각산쿨과립(복숭아향)18포 2075 2480 16,980,700원
60 마그비맥스연질캡슐 332 561 16,894,500원
61 프렌즈아이드롭점안액쿨하이 업14ml 2584 2870 16,467,400원
62 겔포스엠현탁액4포 2863 4016 16,242,800원
63 맥시부키즈시럽(10포) 2921 3253 16,148,781원
64 스트렙실트로키허니&레몬12정 2172 3172 16,071,900원
65 비맥스메타정(60정*2) 312 591 16,066,305원
66 콜대원키즈노즈에스시럽 3406 4386 15,940,000원
67 프렌즈아이드롭점안액쿨 업14ml 2539 2760 15,903,700원
68 대웅우루사연질캡슐120캅셀 399 408 15,470,900원
69 인사돌100정 521 1028 15,361,900원
70 훼스탈플러스10정 3591 5530 15,342,200원
71 아렉스중형10매 2961 4958 15,320,050원
72 타이레놀콜드에스10정 2970 4463 15,219,700원
73 소하자임플러스정 4055 5029 15,159,489원
74 프렌즈아이드롭점안액순 업14ml 2348 2618 15,061,500원
75 콜대원키즈코프시럽 3316 3851 15,028,100원
76 인사돌플러스270정 188 462 14,852,600원
77 탁센레이디 3108 3855 14,741,200원
78 코메키나캡슐10캡슐 2686 3109 14,671,300원
79 목앤스프레이20ml 1392 1480 14,564,100원
80 치센캡슐(120c)디오스민 292 302 14,363,900원
81 안티푸라민쿨카타플라스마(5매) 2630 4786 14,198,700원
82 유한비타민C정1000mg 776 2396 14,031,701원
83 마데카솔케어연고 6g 2874 3063 13,776,900원
84 챔프시럽(5ml*10포) 2266 2483 13,770,000원
85 판시딜캡슐270cap 128 401 13,660,000원
86 동성정로환에프정 2198 2922 13,635,172원
87 콜대원 노즈큐시럽 2801 3520 13,546,500원
88 복합우루사연질캡슐80캡슐 380 398 13,471,700원
89 안티푸라민 더블파워 대형 6매입 1772 3886 13,430,280원
90 카리토포텐연질캡슐60C 290 324 13,147,000원
91 코앤 나잘스프레이15ml 1246 1356 13,120,130원
92 멜리안정21정(신) 1181 1640 13,039,000원
93 안티푸라민 더블파워 중형 7매입 1915 5054 13,034,100원
94 모드코프에스10캅셀 3715 4743 12,981,300원
95 겔포스 엘 현탁액 2008 2606 12,862,220원
96 로게인폼60g*3개SET 146 204 12,855,000원
97 용각산쿨과립(민트향)18포 1627 2063 12,767,100원
98 마그비스피드액 1219 6116 12,735,900원
99 카베진코와알파300정 443 463 12,647,808원
100 콜대원키즈콜드시럽(10ml*10포) 2301 2579 12,629,736원
전체보기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아00048 | 등록일자 2005.09.09 | 발행일자 2005.09.09 | 발행인 : 이정석 | 편집인 : 가인호
발행주소: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 128 문정 SK V1 GL 메트로시티 A동 401호
전화 : 02-3473-0833 |팩스 : 02-3474-0169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강신국)
Contact dailypharm@dailypharm.com for more information
데일리팜의 모든 콘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