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06.24 (목) 15:59

Dailypharm

X
"유람선 만찬, 일본 온천서 주말 휴식을"
데일리팜 2017-04-15 06:14:50
"유람선 만찬, 일본 온천서 주말 휴식을"
데일리팜 2017-04-15 06:14:50
이재현 약사 겸 자유 여행가 "매력 발견은 보물찾기"



[9]간사이 지역편

후쿠시마 원전 사태이후 심리적으로 도쿄주위 여행을 꺼려하게 됩니다. 그 결과 일본을 여행하시는 분들이 간사이 지역으로 특히 발걸음을 많이 돌리게 되었구요. 가끔 방송에 나오는 혐한 초밥 사태나 난카이 전철에서의 외국인을 비방하는 방송이 나오는 일련의 사태를 보면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관광객들로 인해 그들의 생활이 조금 불편해져서 나타나는 현상이 아닌가 하는생각이 많이 듭니다.

혹시나 간사이 지역을 조심스럽게 여행할 계획을 가지고 계신 약사님들은 여행객이 많이 몰리는 지역을 피하시는것도 하나의 방법이 아닐까 합니다.

1. 일본 최대의 호수 비와코

교토의 동쪽에 있는 히에이산을 넘으면 시가현이 나타납니다. 내륙지역인 교토지역사람들은 주말에 가까운 바다 같은 호수 비와코를 즐겨 찾게 됩니다. 히에이산을 오르고 비와코를 유람하는 유람선에서 만찬을 즐기고 비와코주위 온천이나 료칸에서 주말 휴식을 취하고요.

 ▲ 히에이 정상에서 바라본 비와코 호수와 정상까지 올라가는 크리스마스 트리 같이 생긴 사카모토 케이블카.
시가현의 유명한 관광지는 단연 일본의 바이칼호수라는 거대한 비와코 호수와 비와코를 조망하는 일본 최장길이의 사카모토 케이블카입니다. 특히 교토를 방문하셨다면 한번쯤은 꼭 가보실만한 여행지가 아닐까 합니다. 불과 20분거리입니다. 교토에서 지하철을 타고 하마오쓰역까지 이동한후 사카모토 철도로 사카모토 케이블카 역까지 이동하시면 됩니다. 간사이 쓰루패쓰를 소지하셨다면 케이블카 까지 모두 무료로 이용가능합니다. 꽃이 피는 봄이나 단풍이 드는 가을이 여행의 최적 시기입니다.

 ▲ 하마오쓰역에서 걸어서 바로 나오는 오쓰항에서 출항하는 미시간호 크루즈.
하마오쓰역에서 걸어서 바로 나오는 오쓰항에서 출항하는 미시간호에서 크루즈를 즐기실수도 있습니다. 4층 데크에서 바라보는 비와코 호수는 그야말로 그림 같은 모습을 보여줍니다.식사시간에 출항하는 크루즈는 뷔페만찬을 포함하니 식사와 함께 비와코를 감상하는것도 즐거운 경험이실 겁니다. 혹 시가현에서 1박을 계획하고 계시다면 비와코의 일몰과 일출을 바라볼수 있는 비와코프린스 호텔을 추천드립니다.

2. 일본의 3대 도시 고베


일본 3대 야경의 도시, 일본 3대 중화거리의 도시, 일본 3대 고대온천의 도시(아리마온센). 고베는 왜이리 3대 도시에만 집착을 하는지. 일본에서 제일을 자랑하는것도 많습니다. 특히 먹거리에서 말이죠. 일찍이 서구 제빵기술을 받아들여 번성한 최고의 베이커리 도시, 지역 쇠고기를 이용한 맛좋은 스테이크의 도시 뭐 이런것들로요. 빵을 좋아하는 빵순이, 빵돌이 약사님들 특히 고베 한번 꼭 가보세요.

 ▲ 고베 포트타워와 오리엔탈 호텔을 배경으로 한 풍경.
혹시 고베 대지진을 기억하시는지요? 제가 처음 고베를 찾아간것은 한신 대지진후 약 3년이 지나서 입니다. 지진을 기억하는 고베항 주위의 메모리얼 파크에서의 끔직함은 이루 말할수 없었지요. 그래서 조금 마음이 아련한 도시 이기도 합니다. 역시 고베여행의 최고백미는 고베야경이 아닐까 합니다. 고베항과 고베타워를 배경으로 펼쳐치는 그림같은 풍경들, 나가사키에서 온천을 하면서 야경에 빠졌다면 고베는 족욕을 하면서 야경을 감상할수 있는 곳입니다. 만요노유라는 체인호텔에서 온천도 즐기도 옥상노천에서에서 고베야경을 감상하면서 따뜻한 족욕도 즐겨보자고요. 고베숙박을 고려하신다면 오리엔탈 호텔과 만요노유를 기억해 주세요!

 ▲ 고베 차이나타운 4대문중 하나인 장안문과 주위 중국식당들.
고베 하버랜드와 가까운 거리에 있는 차이나 타운도 놓치기 아까운 고베의 명소입니다. 상하이 어느거리를 거니는 느낌으로 중국음식으로 한끼 식사를 맛있게 해결해 보자구요~ 식사후 이국적인 모습의 이진칸도 놓치지 마세요!

3. 도쿄의 영한한 맞수 오사카

 ▲ 오사카 북쪽 여행의 볼거리 우메다 스카이 빌딩과 카이유칸옆의 112미터의 거대한 대관람차.
간사이의 중심도시는 역시 오사카 입니다. 거대도시 오사카는 유니버셜스튜디오등의 테마파크와 우리에겐 너무나 치욕적인 도요토미히데요시의 오사카성, 도톤보리와 신사이바시등의 쇼핑가, 거대한 수족관 카이유칸등 유명여행지가 아주 많은 곳입니다. 크게 남쪽의 난바지역과 북쪽의 우메다 지역으로 구분하여 여행지를 선정하시면 편하게 동선을 짤수 있습니다.

 ▲ 오사카를 대표하는 사진. 도톤보리의 식품회사 글리코 간판을 배경으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여행객들.
난바 지역의 중심여행지 도톤보리는 먹거리의 일본 최고지역입니다. 오츠크해이 해산물, 오사카의 명물 튀김류, 오사카 라멘등 풍부한 먹을 거리가 입맛을 당깁니다. 여행서적을 보시고 미리 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저 현지인들이 줄을 많이 서있는곳에 조용히 따라 줄을 서시면 그곳이 최고의 맛집입니다.

 ▲ 하늘과 닿는 문이라는 쓰텐가쿠, 천수각.
오사카 난바와 함께 남쪽여행의 중싱을 이루는 천수각과 텐노지 주변도 한번쯤을 가볼만한 곳입니다. 더운 여름에 오사카를 혹시 찾으셨다면 천수각 옆의 스파월드라는 워터파크가 있으니 그곳에서 가족들과 휴식과 물놀이를 즐기시는것도 하나의 팁이 될수 있겠네요, 물론 스파월드 온천은 덤이고요!
데일리팜 (dailypharm@dailypharm.co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쇄
  • 카카오톡
  • 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0
지역별 다빈도 일반약 판매가격 정보(2021년 06월)
대구-경북지역 약국 28곳
제품명 최고 최저 가격차 평균
둘코락스에스정(20정) 7,000 5,700 1,300 6,188
훼스탈플러스정(10정) 3,000 2,500 500 2,916
삐콤씨정(100정) 24,000 22,000 2,000 22,357
아로나민골드정(100정) 30,000 25,000 5,000 27,646
마데카솔케어연고(10g) 7,500 6,000 1,500 6,706
후시딘연고(5g) 5,000 3,000 2,000 4,675
겔포스엠현탁액(4포) 5,000 4,000 1,000 4,305
인사돌플러스정(100정) 37,000 32,000 5,000 33,506
이가탄에프캡슐(100정) 35,000 30,000 5,000 33,278
지르텍정(10정) 5,000 4,000 1,000 4,945
게보린정(10정) 4,000 3,000 1,000 3,654
비코그린에스(20정) 5,000 3,900 1,100 4,433
펜잘큐정(10정) 3,000 2,300 700 2,854
까스활명수큐액(1병) 1,000 900 100 1,000
풀케어(3.3ml) 27,000 25,000 2,000 25,240
오라메디연고(10g) 7,000 5,000 2,000 6,360
케토톱플라스타(34매) 13,000 10,000 3,000 11,028
노스카나겔(20g) 20,000 18,000 2,000 19,962
베나치오에프액(1병) 1,000 1,000 0 1,000
머시론정(21정) 10,000 8,000 2,000 8,907
닥터베아제정(10정) 3,000 3,000 0 3,000
판콜에스내복액(1박스) 3,000 2,400 600 2,817
테라플루나이트타임(6포) 7,000 6,000 1,000 6,986
비멕스메타정(120정) 70,000 48,000 22,000 62,211
탁센연질캡슐(10캡슐) 3,000 2,400 600 2,997
임팩타민프리미엄(120정) 60,000 50,000 10,000 54,000
복합우루사(60캡슐) 29,000 25,000 4,000 26,550
타이레놀ER(6정) 3,000 1,500 1,500 2,355
전체보기

채용
속보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아00048 | 등록일자 2005.09.09 | 발행인.편집인 :이정석 | 발행주소: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 128 문정 SK V1 GL 메트로시티 A동 401호
    전화 : 02-3473-0833 |팩스 : 02-3474-0169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강신국)
    Contact dailypharm@dailypharm.com for more information
    데일리팜의 모든 콘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