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pharm



박정일 변호사 법무 법인 로고스
박정일 변호사가 제공하는 법률상담 코너입니다.
약력
  • 1994년 서울대학교 약학과 졸업
  • 2004년 사법연수원 수료.
  • 2004년 Law & Pharm 법률사무소 개소
  • 2010년 성균관대학교 사회약학 석사
  • 2016년 법무법인 로고스 구성원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http://www.lawlogos.com/)
  • 전화 : 02-2188-2844(직통) 02-2188-1000(대표)
  • 팩스 : 02-2188-1896
  • 이메일 : jipark@lawlogos.com
  • 주소 :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87길 36 (삼성동, 도심공항타워 14층) (06164)

※ 새 질문 등록시 담당자에게 문자로 전송되며, 빠른시일 내 답변이 완료됩니다.
  • 전화 :
  • 이메일 :
  • 주소 :

※ 새 질문 등록시 담당자에게 문자로 전송되며, 빠른시일 내 답변이 완료됩니다.

블로그 의약품 광고문제
등록 : 2020-05-06 08:07:18  |    조회 : 2,785  |    해결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는 약사입니다.

보건소에 민원이 들어왔다는 말을 듣고 시정명령을 받았습니다.

민원내용은 건강기능식품 과대광고 관련 내용이었습니다.

그 외에도 보건소에서 블로그 전체내용을 검토해보고 문제가 될 만한 부분을 알려줬습니다.


 

잘 몰랐던 부분도 있고해서 문제가 되는 내용은 지우고,


약이름에 성분 정도로만 해서...

약국에서 해당 제품을 취급하고 있다고 알리는 정도로만 올리면 되냐고 물어보니,

의약품 광고는 약사는 할 수 없다는 취지로 그것도 안된다고 합니다.

블로그 자체가 광고행위이고, 의약품 광고는 제약회사만 할 수 있고, 약사는 할 수 있다는 법이 없다는 겁니다.

 

이미 수만명의 약사가 블로그를 하고 있고,

약을 소개하고 있는데....

또한, 유튜브를 통해서 약에 대한 평가나 주관적인 의견을 말하는 시대에.......

납득이 안되어서 문의 드립니다.

 

블로그에 주관적인 내용은 다 빼고, 약만 간략히 올리는 것이 문제가 되는걸까요......?



님의 답변입니다
등록 : 2020-05-06 12:39:10

약사법에서는 과장 광고 등을 금지하고 있을 뿐, 광고의 주체를 의약품 제조업자나 수입업자로 제한하고 있지는 않습니다. 제조업자 등이 광고를 하는 경우에는 심의를 받아야 한다는 시행규칙의 규정이 있으나, 이를 제조업자 등만이 광고를 할 수 있다는 규정으로 해석하는 것은 무리일 것입니다. 다만 약사가 보증한다는 것으로 오해될 수 없도록 주의할 필요는 있을 것입니다.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dailypharm/public_html/Users/Knowledge/include/SectionList_question.inc on line 10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아00048 | 등록일자 2005.09.09 | 발행인.편집인 :이정석 | 발행주소: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 128 문정 SK V1 GL 메트로시티 A동 401호
전화 : 02-3473-0833 |팩스 : 02-3474-0169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강신국)
Contact dailypharm@dailypharm.com for more information
데일리팜의 모든 콘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